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편집실 노트

편집실 노트

편집실 노트입니다.

게시판 상세
제목 홍시 맛이 나기에 홍시라 하였습니다
작성자 효형출판 (ip:)
  • 평점 0점  
  • 작성일 2020-12-07 15:22:05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8



서울 시내에 동네서점이 하나, 둘… 생기기 시작했다. 

대기업, 공무원 등 미래가 보장된 철밥통에 매달리기 보다는 어떻게 될 바라도 소신있게 문을 연 동네서점에 다들 조용한 응원의 박수를 보냈다. 


어느 동네서점에서는 시집을, 그림책을, 여행서를, 인문서를… 한정된 공간에 선택받은 책들이 진열되었다.

책방 주인의 숨은 맛집 같은 책으로 직접 와야지 만날 수 있는 그런 책들이다.  


동네책방이 하나의 트렌드처럼 번지며 사람들이 동네책방 투어에 열광한 그 즈음,

여행책방 ‘일단멈춤’이 문을 닫았다.  


책방 문을 열고 만 2년도 채우지 못한 채. 


한창 흥하고 있는 서점도 아닌 이제 겨우 몇사람의 기억에만 존재하는 폐업 서점 이야기를 책으로 만든다니 내심 걱정이 되었다.

그러나 맞다. 잘 된 이야기는 누가 먼저 이야기 해달라 할 것도 없이 보따리를 여기저기 풀어 놓는다. 

 

그러나 일단멈춤 책방의 이야기는 저자가 작은 숨호흡에 의지해 조금씩 꺼내 놓은 이야기다.  

그 작은 호흡을 모아 책이라는 물성 안에 담았다.


눈에 보이는 사과 껍질의 빨간색이 아닌 

사과 알갱이 맛을 담아 놓았다. 


그 맛이 단지, 쓸지, 신지는 독자들에게 맡긴다. 



김미란 디자이너

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